[창간 22주년 축사] 목재산업계와 국민이 모두 칭찬하는 멋진 언론사가 되길
상태바
[창간 22주년 축사] 목재산업계와 국민이 모두 칭찬하는 멋진 언론사가 되길
  •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승인 2021.08.05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목재신문=한국목재신문 편집국]

◇ 박 현 국립산림과학원장

한국목재신문의 창간 22주년을 기쁜 마음으로 맞이하며 박수를 보냅니다.

목재산업 정보를 제공하는 첨병으로서 목재산업 관련 시책, 기술 동향 등 국내외 목재산업 정보를 빠르게 전달함은 물론 목재산업의 경쟁력 강화, 관련 종사자들의 소득증대 및 권리증진을 위해 애써주신 한국목재신문의 노고에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최근 전 세계적으로 탄소중립 사회실현을 위해 이산화탄소 저감, 친환경 소재 이용이 시대적 관심사로 대두되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친환경 소재로서 탄소저장고의 역할을 하는 목재의 가치가 더욱 관심을 받고 있으며, 목재산업의 중요성도 부각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국산 목재의 품질이나 활용도에 대한 국민의 인식은 여전히 낮은 상태입니다. 이러한 상황에서 한국목재신문은 목재 문화 증진, 유통 질서 선진화 등 우리나라 목재산업 발전의 초석이 되고 있으며 더욱 크게 기여할 것이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국립산림과학원에서도 국산 목재를 이용한 목조건축 및 목제품 관련 연구를 확대 하고 있습니다. 저비용 고효율의 목재 수확 기술, 목재 이용도 증진을 위한 도시 목조화 및 목재 순환이용, 친환경 목재가공 기술, 목재기반 신소재 개발 등 목재산업 활성화를 위해 다양한 연구를 추진하고 있습니다. 우리 과학원의 연구가 연구실에 머물러 있지 않고 임업인과 목재산업계, 그리고 국민에게 실용적으로 활용될 수 있도록 한국목재신문이 힘을 보태 주시길 바랍니다. 우리 과학원과 한국목재신문이 협력하여 우리나라 목재산업을 제2의 국가 브랜드로 성장시키는 꿈을 펼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우리나라의 목재산업과 숲을 사랑하는 마음으로 달려온 22년의 세월을 토대로 한국목재신문이 국내 목재산업 발전의 촉매제 역할을 할 수 있기를 바랍니다. 건전한 비판과 더불어 건강한 대안을 제시하며, 목재산업계와 국민이 모두 칭찬하는 멋진 언론사가 되길 기대합니다.

다시 한 번 한국목재신문의 창간 22주년을 축하드리며, 이 순간까지 헌신하며 달려오신 임직원 여러분들에게 감사와 격려를 전합니다. 감사합니다.

한국목재신문 편집국   woodkoreapost@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