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혁의 WOOD INSIDE-Part IV. 후로링재
상태바
김상혁의 WOOD INSIDE-Part IV. 후로링재
  • 김상혁 상임고문
  • 승인 2013.01.17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⑩ 애쉬(Ash)
Oleaceae(물푸레 나무과)
학명: Fraxinus americana
분포: 미국동부와 중부지역이 주요 분포 지역이며 캐나다 퀘백주 남부에도 분포한다.

물푸레 나무라고 하는 수종
최근 북미산 애쉬(Ash)로 만든 후로링이 수입되고 있는데 거의 화이트애쉬로 만든것이 수입되고있다. 애쉬(Ash)는 우리나라에서는 물푸레나무라고 하는 수종이다. 북미산 애쉬는 우리나라 물푸레나무보다 크게 자라고 재질도 더 좋다.
변재는 옅은 잿빛색이며 심재는 회갈색이다. 연륜이 뚜렷하게 보이며 목재는 탄성이 매우 좋고 내구성도 강하다. 맛이나 냄새는 없다. 충격에 대한 저항성이 강하고 휨가공성이 대단히 좋다. 건조는 큰 결함 없이 쉽게 되고 건조 후 치수변동이 거의 없다.
야구방망이, 하키 스틱, 당구채, 스키 스틱 등 강도를 요하는 물품 제조에 주로 사용된다.
계단재, 후로링재는 제재시 가장자리에서 나오는 제재설을 집성해서 만든 것이 주로 수입되고 있는데 15×150×1800(집성 후로링)의 경우 평당 98,000원(부가세 별도)에 판매되고 있다.

애쉬(Ash)의 특징
○ 심재_ 회갈색 또는 갈색이다 
○ 목리_ 통직목리
○ 나뭇결_ 거친편이나 균일하다
○ 기건비중_ 0.67정도로 무거운 편이다
○ 가공성_ 가공은 용이한 편이며 못질, 대패질도 잘된다

김상혁 상임고문   wwic@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